로그인  회원가입

宗教「信じない」7割、「魂は生まれ変わる」3割…読売調査
운영자  2008-05-30 13:30:01, 조회 : 1,650, 추천 : 356

요미우리신문사가 17, 18일에 실시한 년간 연속 조사 「일본인」으로, 무엇인가의 종교를 믿고 있는 사람은 26%에 머무르고, 믿지 않고 있는 사람이 72%에 이른 것을 알았다.

 단지, 종파등을 특별히 정하지 않고 폭넓은 의식으로서의 종교심에 대해서 물은 바, 「일본인은 종교심이 약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45%, 약하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이 49%로 견해가 크게 나뉘었다. 또, 선조를 경외하는 마음을 가지고 있는 사람은 94%에 이르고, 「자연중에 인간의 한계를 넘는 무엇인가를 느꼈다」라고 하는 사람도 56%로 다수를 차지했다.

 많은 일본인은, 특정한 종파는 거리를 두지만, 사람의 생각을 뛰어 넘는 무엇인가에 대한 경건함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향이 강한 것 같다.

 조사는 「종교관」을 테마로 면접 방식으로 실시했다.

 죽은 사람의 혼에 대해서는, 「다시 태어난다」가 30%로 가장 많고, 「다른 세계로 간다」 24%, 「소멸한다」 18% --로 뒤를 이었다.

 読売新聞社が17、18日に実施した年間連続調査「日本人」で、何かの宗教を信じている人は26%にとどまり、信じていない人が72%に上ることがわかった。

 ただ、宗派などを特定しない幅広い意識としての宗教心について聞いたところ、「日本人は宗教心が薄い」と思う人が45%、薄いとは思わない人が49%と見方が大きく割れた。また、先祖を敬う気持ちを持っている人は94%に達し、「自然の中に人間の力を超えた何かを感じることがある」という人も56%と多数を占めた。

 多くの日本人は、特定の宗派からは距離を置くものの、人知を超えた何ものかに対する敬虔(けいけん)さを大切に考える傾向が強いようだ。

 調査は「宗教観」をテーマに面接方式で実施した。

 死んだ人の魂については、「生まれ変わる」が30%で最も多く、「別の世界に行く」24%、「消滅する」18%--がこれに続いた。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